셀레브는 일상의 평범함을

특별함으로 바꿀 수 있는 플랫폼입니다

언제 어디서든 꺼내어 볼 수 있는
깊이 있는 사람들의 이야기

[DIRECT]'코로나나우' 중학생이 만들었다고?

“코로나 나우가 ‘코로나19’로 힘들었을 때 도움을 줬던 사이트로 기억됐으면 좋겠어요”


‘나는 이 나이 때 뭐 했지?’ 단단한 생각들로 가득 차 있는 16살 개발자, 최형빈, 이찬형군을 만나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