셀레브는 일상의 평범함을

특별함으로 바꿀 수 있는 플랫폼입니다

언제 어디서든 꺼내어 볼 수 있는
깊이 있는 사람들의 이야기

[인터뷰]너 혼자가 아니야


“까치라는 캐릭터는”

“세상을 믿지 마라라는 캐릭터였거든요”


80년대 젊은 청년들을 대변했던 만화 '까치' 만화가 이현세가 말하는 세상에 맞서는 법