셀레브는 일상의 평범함을

특별함으로 바꿀 수 있는 플랫폼입니다

언제 어디서든 꺼내어 볼 수 있는
깊이 있는 사람들의 이야기

[인터뷰]그래, 나 오타쿠야

“사실은 사람보다 캐릭터가 더 좋았어요. 

숨 쉬는 것 만큼 애니메이션을 많이 봤죠” 


상처와 결핍 속에서 꿈을 찾은

 성공한 덕후, 성우 서유리의 이야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