오리지널 콘텐츠

다양한 분야에서 자신만의

영역을 구축한 셀럽의 이야기를 전합니다.

[DIRECT]남의 집에 왜 왔니?

“아니, 뭐 저런 걸로 사람들이 모여?”

고수, 카세트, 아침 시간 등

사소한 취향도 함께 나누면 더 즐겁다!

남의 집 프로젝트 대표 김성용이

거실로의 여행을 떠나게 된 이야기